보랏빛 소가 온다2 주요내용

제목: 보랏빛 소가 온다2
저자: 세스 고딘 ( http://www.sethgodin.com )
출판사: 재인

* 마케팅 종사자라면 대부분 세스고딘이라는 사람을 알 것이다. 그리고 ‘보랏빛 소가 온다’라는 책을 알 것이고 거기에서 말하는 ‘리마커블’이라는 개념도 알 것이다. 그런데 나는 개인적으로 ‘보랏빛 소가 온다2’가 실제 업무에서 더욱 많은 도움이 되었다. 그리고 책의 내용이 더욱 현실적이고 구체적이었다.

* 이 책은 어떻게 하면 당신의 아이디어를 조직원들에게 설득시키고 아이디어를 구현하 수 있는지에 대한 방법을 이야기하고 있다. 평소 특정 조직원이 제안하는 아이디어는 조직에서 대부분 거절된다. 조직을 변화시키는 것이 얼마나 힘들고 어려운 일인지 아이디어를 주도적으로 제안해본 적이 있는 사람이라면 잘 알 것이다. 특히, 자신의 아이디어를 전조직원 모두 모인자리에서 제안하는 사람은 거의 100% 거절당한다.

만약 당신의 아이디어가 조직에서 매일 거절당한다면 아이디어의 퀄리티에 대해서 생각하지 말고 아이디어 제안 방식에는 문제가 없는 지 생각해보기 바란다. 만약 아이디어 제안 방식에 대해 고민해본적이 별로 없는 사람이라면 이 책을 읽어보라고 권하고 싶다.

주요내용

 

  • 사람들이 행동의 필요성을 인식할 때, 그리고 당신이 그 적임지라고 생각할 때, 혁신은 이루어질 것이다.

 

  • 훌륭한 아이디어가 부족해서 실패하는 조직은 없다. 실패의 원인은 받침목을 제대로 이용할 줄 아는 챔피언이 그들에게 없기 때문이다.
    1. 챔피언으로서의 명성을 쌓아나간다.
    2. 당신의 아이디어를 내놓기에 앞서 현 상황의 문제점을 부각시킨다.
    3. 관객들이 안심하고 당신의 아이디어를 신뢰하도록 만드는 데 필요한 수단을 찾는다.
    -회사가 당신의 아이디어를 채택하고 안 하고의 여부를 결정하는데는 그 아이디어가 얼마나 훌륭한 것인가 하는 것은 조금도 상관이 없다. 위의 세가지 방법이야 말로 아이디어를 추진하기 위해 반드시 거쳐야 할 과정이다.

 

  • 영향력 있는 사람으로 하여금 그가 그 아이디어를 상당히 많이 발전시켜 놓았다는 느낌을 갖도록 하기 위한 것, 얼마나 영리한 생각인가? (상사는 내 편이되어 아이디어를 실현시켜 줄 것이다.)

 

  • 조직이 아닌 개인을 설득하라.(사람들은 다른 사람의 생각을 알고 싶어한다. 사람들은 초기 의사 결정 과정에 합류하고 싶어한다.)

 

  • 프로토타입을 제작하고 이를 많이 노출시켜라.

 

  • 책임을 져라. 그렇게 하지 않으면 프로젝트가 실패했을 때 사람들은 당신에게 책임을 떠 넘기기 위해서 기를 쓸 것이다. 그러나 처음부터 책임을 떠안는다면 사람들은 당신을 격려할 것이고, 보다 쉽게 용서할 것이다.
0 Share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You May Also Like
man and kid walking on downhill
Read More

아들과 함께 불암산 등산

우리아들이 발달이 느리다보니 여러가지 자극을 주고 싶었다. 예전에는 캠핑을 주로 갔는데 둘째가 태어나면서 캠핑장비들을 정리해서 창고에 넣었기 때문에…